Careet

[캐릿 유튜브] 회사생활 밸런스 게임! Z세대 신입과 용명의 가치관 차이?

2022.04.08 (Fri) / 1 min read

3 7 1173
[캐릿 유튜브] 동영상으로 보는 트렌드
※ 캐튜브(캐릿 유튜브) ‘크크루삥뽕’ 소식을 전합니다. 매주 개그맨 김용명과 함께 Z세대 트렌드를 체험합니다.
※ 본 영상은 크크루삥뽕이 서울산업진흥원으로부터 광고비를 지원 받아 제작됐습니다.


<크크루삥뽕> 오늘의 주제는 ‘Z세대 신입사원과 동기되기’입니다.
직장인이라면 Z세대 신입사원에 대한 고민과 오해가 조금은 있을 텐데요. Z세대는 정말 워라밸을 중요시하는지, 회식은 무조건 싫어하는지 궁금했나요? 용명이 서울산업진흥원 22사번 친구들과 이야기를 나누어 보았습니다.

주 3일 월 150만 원 받기 vs 주 6일 월 500만 원 받기

주 3일 일하고 4일은 쉴 수 있는 워라밸을 챙길 것인지, 반대로 워라밸은 없지만 높은 월급을 받을 것인지 물었는데요. Z세대 사이에서도 양측의 의견이 팽팽하게 나뉘었습니다. 


‘주 6일 일하고 월 500만 원 받기’를 선택한 신입사원은 “워라밸이라는 게 쉬는 것도 중요하지만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해주는 돈도 중요하다”는 입장을 내놓았어요. 현실적으로 150만 원으로는 생활이 불가능하다는 이야기이죠. 


반면 ‘주 3일 월 150만 원 받기’를 선택한 신입사원은 또 다른 방법을 제시했는데요. 회사에서는 주 3일 업무를 하고 그 외 시간에 N잡을 하겠다는 의견이었습니다. 갓생god(신)과 인생이 합쳐진 단어로, 부지런하고 알찬 삶을 사는 것을 일컫는 말. 살기를 생활화하고, N잡을 지향하는 Z세대의 가치관 드러나는 대답이었어요.

회식 꼭 참석해야 한다 VS 꼭 참석할 필요는 없다

사내 세대 갈등에서 빠질 수 없는 논쟁 주제 중 하나죠. 바로 회식에 대한 Z세대의 인식인데요. 회식은 꼭 참석해야 하는지, 필참할 필요가 없는지에 대한 질문에 Z세대 신입사원들은 모두 필참할 필요가 없다고 대답했어요. 지난 2월 캐릿에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도 같은 결과가 나왔습니다.  Z세대 응답자의 90%가 회식 참여는 필수가 아니라고 답했어요.
🥕관련 콘텐츠: Z세대 90%, 

지금 멤버십 가입하면
캐릿의 모든 콘텐츠 열람 가능!

멤버십 가입하기​

클릭하시면 같은 키워드의 콘텐츠만 모아볼 수 있습니다.

위로 이동 아이콘 좋아요
북마크하기
다시 보고 싶은 기사를
간편하게 저장해두세요.
하이라이트 설명
캐릿은 하이라이트 기능을 제공합니다.
(저장하고 싶은 문장을 드래그해서 마킹)
사용하기
  • 카카오 아이콘
  • 페이스북 아이콘
  • 트위터 아이콘
  • 네이버 블로그 아이콘
  • url

업무에 당장 써먹을 수 있는 요즘 트렌드가 궁금하다면?

  • Notice

    [당첨자 발표] 캐릿 2주년 감사 2벤트

  • Contact Us

    원하는 주제를 건의하거나 더 궁금한 점을 문의하고 싶을 때,
    광고, 마케팅, 컨설팅 문의도 캐릿은 언제든 환영합니다.

  • About Careet

    트렌드 당일 배송 미디어 캐릿은 MZ세대 마이크로 트렌드와 인사이트를 전달하기 위해 늘 최신을 다합니다.

  • FAQ

    궁금한 사항을 모아 한번에 보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