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eet

썸네일 이미지

실전! 이벤트용 기프티콘 정하기 전
확인해야 할 것 6

2020.04.01 (Wed) / 3 min read

275 18 5903
MZ세대가 기프티콘을 얼마나 중요하게 생각하는지. 이제 다들 아시죠?

그렇다면 이번엔 실전편입니다. 당장 내일 이벤트를 열어야 하는 김사원은 무엇을 고려해 기프티콘 경품을 골라야 할까요? 기프티콘에 대한 상상도 못 한 호불호들을 정리해 봤습니다.      


1. ※충격※ 의외로 불호인 기프티콘, 치킨
출처 KBS1 뉴스
출처 KBS1 뉴스

 

충격적인 사실이죠? 저도 치킨 기프티콘 보내기만 하고 써 본 적은 없어서 몰랐는데요. 치킨 기프티콘 쓰기가 생각보다 까다롭대요. 교환권에 붙은 URL에서 사용 가능한 매장을 확인한 뒤→해당 브랜드 홈페이지에 접속→회원가입 후 주문하거나, 매장에 직접 전화해서 12자리나 되는 쿠폰 번호를 직접 불러줘야 한다더라고요.
복잡한 처리 과정 때문에 불친절한 대우를 받는 경우도 많다고 합니다. “기프티콘 쓰려고 하는데요.”라는 말을 꺼냄과 동시에 목소리부터 바뀐다는 거예요. 바로 이런 점이 콜포비아 증상을 흔하게 겪고 있는 MZ세대(관련기사: 다양한 전화 공포증 증상들)에게 커다란 진입 장벽으로 작용하는 거죠. 치느님이면 다 되는 줄 알았는데. 정말 의외네요. 물론 치킨을 먹는 순간 그 정도 귀찮음은 싹 잊힌다는 의견도 있었습니다.  

check point
-기프티콘을 보낼 때는 사용 방법까지 꼼꼼히 확인합시다. 큰 호응을 기대하고 비싼 치킨 기프티콘 걸었는데, 부정적인 피드백 받으면 슬프잖아요. 

지금 멤버십 가입하면
캐릿의 모든 콘텐츠 열람 가능!

멤버십 가입하기​

클릭하시면 같은 키워드의 콘텐츠만 모아볼 수 있습니다.

위로 이동 아이콘 좋아요
북마크하기
다시 보고 싶은 기사를
간편하게 저장해두세요.
하이라이트 설명
캐릿은 하이라이트 기능을 제공합니다.
(저장하고 싶은 문장을 드래그해서 마킹)
사용하기
  • 카카오 아이콘
  • 페이스북 아이콘
  • 트위터 아이콘
  • 네이버 블로그 아이콘
  • url

업무에 당장 써먹을 수 있는 요즘 트렌드가 궁금하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