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금 전 이런 키워드를 검색했어요!

언택트 레트로 커뮤니티 유튜브 틱톡

Careet

알람 아이콘 북마크 아이콘 하이라이트 아이콘
LOGIN
검색 아이콘
캐릿은 회원에 한해
아래 기능을 제공합니다.

-원하는 콘텐츠를 모아 볼 수 있는 북마크 기능

-기억하고 싶은 문장을 스크랩하는 하이라이트 기능

-회원에게만 제공하는 스페셜 콘텐츠

-보다 최적화된 맞춤형 콘텐츠

3월 넷째 주, MZ세대는 강원도지사, 강원도청, 바이브를 칭찬했다

“MZ피셜, 이주의 일 잘한 브랜드” 시리즈

2020.03.26 (Thu) / 3 min read

72 9 6000
MZ세대1980년부터 2000년 초반 사이에 태어난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를 통칭하는 말가 일 잘한다고 칭찬한 이 주의 사례를 소개합니다.
1. MZ세대에게 친근한 말투를 사용해 홍보한 강원도지사(최문순)
2. 물 들어올 때 노 잘 저어서 캐릭터 홍보한 강원도청
3. 공정한 음원 정산 방식을 도입해 칭찬받는 바이브(feat. 내돈내듣 챌린지) 


출처 강원도지사 최문순 트위터

 

서재경 Editor's Pick 

[강원도지사] 홍보할 땐 MZ세대에게 친근한 말투로!


코로나 사태로 강원도 감자 판매량이 급감하자, 강원도지사(최문순)가 공식 트위터 계정으로 감자를 팔아 화제가 되었습니다. 하루 만에 판매 사이트 실시간 동접자만 100만이 넘어서 서버가 다운되기까지 했어요. 흡사 아이돌 콘서트 티켓팅 같다며, 포켓팅(포테이토 티켓팅)이라는 별명까지 생겨버렸죠. 더 놀라운 건 평소 농수산품에 관심이 없던 MZ세대까지 포켓팅에 참여했다는 겁니다. 모든 이슈를 웃긴 짤로 만들어 노는 MZ세대의 SNS 사용 문화를 정확히 이해하고, 그들에게 친숙한 말투를 사용했다는 점이 성공 요인으로 보여요. 공유만 무려 2.4만 회 되었다고 하니 엄청나죠? 참고로 이전 게시물(딱딱한 말투로 올린)의 공유 수는 100이 채 안 됐었습니다. MZ세대 감성을 이해하는 게 얼마나 중요한지 명확하게 보여주는 사례네요.


지금 로그인 하시면
캐릿의 모든 콘텐츠 열람 가능!
1분 컷 회원 가입, 놓치실 건가요?

회원 가입 및 로그인​
캐릿 아이콘 이시은 Editor
위로 이동 아이콘 좋아요 북마크하기 다시 보고 싶은 기사를 간편하게 저장해두세요.
하이라이트 설명 캐릿은 하이라이트 기능을 제공합니다.
(저장하고 싶은 문장을 드레그해서 마킹)
  • 카카오 아이콘
  • 페이스북 아이콘
  • 트위터 아이콘
  • 네이버 블로그 아이콘
  • url
FOO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