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eet

Z세대의 ‘국위 선양’ 기준이 달라졌다? (feat. 두유노클럽 최신 버전)

2021.07.22 (Thu) / 5 min read

19 31 4064
인터넷에 떠도는 두유노클럽 이미지

여러분 혹시 이런 사진 SNS에서 본 적 있으신가요? 손흥민부터 박지성, 싸이 등... 익숙한 얼굴이 많이 보이죠? 네, 이 사진은 다름 아닌 MZ세대가 만든 ‘두유노클럽’입니다. 두유노클럽이란, 한국인으로서 자부심을 느낄만한 ‘한국 문화 모음’을 일컫는 말입니다. 쉽게 말해 명예의 전당과 비슷한 거예요. 최근에는 국제적인 상을 받은 BTS, 봉준호, 윤여정이 입성하기도 했죠.


※ 두유노클럽이라는 말은 외국인들에게 한국 문화를 강요하는 느낌의 어조(ex. 두유 노우 김치?)를 비꼬려는 의도로 만들어졌습니다. 이후 K-문화로 떠오르는 것들이 많아지면서, 자랑스러운 한국 문화를 소개하는 문화로 그 의미가 좋게 바뀌었습니다.


그런데 사실, 이 두유노클럽을 보고 SNS에서는 이런 말들이 오고 가더라고요. ‘그렇게 치면 OOO도 두유노클럽 들어가야 하는 거 아니야? 이것도 해외에서 은근 인기 있는데!’라는 말이요. Z세대들 입장에서는 당연히 들어가야 마땅한데, 아쉽게 못 들어간 사례가 있다는 거예요.
 
이러한 반응은, 우리에게 국위 선양에 대한 Z세대의 기준이 달라지고 있다는 것을 시사해줍니다. 꼭 국제적인 상을 받은 인물이라거나 전통문화를 앞세운 콘텐츠만이 한국을 대표할 수 있는 게 아니라는 거죠. 우리는 몰랐지만, 해외에서는 반응이 있는 틱톡커라든가 유튜브에서 유행하는 한국 음식의 경우에도 ‘두유노클럽에 들어갈 만큼 한국을 대표할만하다’라고 여기는 겁니다. 즉, 국가에 대한 자부심을 느끼는 포인트가 변화하고 있다는 거죠.


그렇다면 지금 Z세대는 어떤 인물, 음식, 콘텐츠를 보고 ‘애국심’을 느끼고 있을까요? 아래 캐릿 자문단과 함께 만들어본 두유노클럽과, 그중에서 꼭 주목해봐야 할 사례를 소개합니다.


목차(🌲🚗)



01. 음식 분야(Z세대가 말하는 K-푸드)

두유노클럽 음식 ver.

 

지금 멤버십 가입하면
캐릿의 모든 콘텐츠 열람 가능!

멤버십 가입하기​

클릭하시면 같은 키워드의 콘텐츠만 모아볼 수 있습니다.

위로 이동 아이콘 좋아요
북마크하기
다시 보고 싶은 기사를
간편하게 저장해두세요.
하이라이트 설명
캐릿은 하이라이트 기능을 제공합니다.
(저장하고 싶은 문장을 드래그해서 마킹)
사용하기
  • 카카오 아이콘
  • 페이스북 아이콘
  • 트위터 아이콘
  • 네이버 블로그 아이콘
  • url

업무에 당장 써먹을 수 있는 요즘 트렌드가 궁금하다면?

  • Notice

    캐릿 멤버십 서비스를 새롭게 시작합니다

  • Contact Us

    원하는 주제를 건의하거나 더 궁금한 점을 문의하고 싶을 때,
    광고, 마케팅, 컨설팅 문의도 캐릿은 언제든 환영합니다.

  • About Careet

    트렌드 당일 배송 미디어 캐릿은 MZ세대 마이크로 트렌드와 인사이트를 전달하기 위해 늘 최신을 다합니다.

  • FAQ

    궁금한 사항을 모아 한번에 보여드립니다.